Essay

빛을 그림에 담고 싶으면


방법은 간단하다. 그림자를 그리면 된다. 언제나 나는 그렇게 그려왔다. 그림자는 빛이 존재한다는 사실을 증명해주는 좋은 존재다. 그러니 내 인생에,내 하루에 그림자가 드리워져도 나쁘게 생각하지 말자고. 그거는 빛이 있다는 증거니까. 손가락 마디마디 물집이 잡힐정도로 그림을 그러대던 나는 알고 있었던 사실이니까. 힘내자. 힘! 다 좆까 시빨!

최근 트랙백

알림

이 블로그는 구글에서 제공한 크롬에 최적화 되어있고, 네이버에서 제공한 나눔글꼴이 적용되어 있습니다.

링크

카운터

Today : 0
Yesterday : 0
Total : 45,671